온라인카지노,토토사이트 : 추천업체

  • 토토 커뮤니티 | 토토 사이트 | 온라인 카지노 | 온라인 바카라 | 카지노 사이트 | 바카라 사이트 | 실시간티비 | 라이브 스코어
  • 3월 22일 KBL 남자 프로농구 분석자료 > 분석방

    3월 22일 KBL 남자 프로농구 분석자료

    금테 0 1,024 03.22 13:28

    KGC인삼공사는 연속경기 일정이였던 직전경기(3/20) 홈에서 울산모비스 상대로 88-84 승리를 기록했으며 이전경기(3/19) 홈에서 고양 오리온 상대로 80-79 승리를 기록했다. 6연승 흐름 속에 시즌 28승18패 성적. 울산모비스 상대로는 5경기 연속 17득점 이상을 기록한 오세근(17득점)이 토종 빅맨 싸움에서 완승을 기록했고 승부처에 강해진 모습을 재차 확인 시켜준 경기. 변준형이 안정적으로 경기를 조율하는 가운데 전성현(26득점, 3점슛 4개)의 야투가 폭발했고 대릴 먼로는 트리플 더블(17득점, 10어시스트, 19리바운드)을 기록하는 가운데 다양한 기술로 내외곽을 넘나들며 코트를 지배했던 상황. 또한, 문성곤, 양희종이 수비에서 높은 에너지를 뿜어냈던 승리의 내용.

    서울 삼성은 직전경기(3/20) 원정에서 수원KT 상대로 83-98 패배를 기록했으며 이전경기(3/18) 원정에서 창원LG 상대로 70-79 패배를 기록했다. 7연패 흐름 속에 시즌 9승39패 성적. 수원KT 상대로는 김시래와 아이제아 힉스가 분전했지만 나머지 선수들의 지원이 부족했던 경기. 이원석이 토종 빅맨 싸움에서 밀렸고 최근 부진의 늪에 빠져 있는 슈팅 가드 포지션의 문제점이 여전했던 상황. 또한, 1쿼터(17-25) 리드를 빼앗긴 이후 별다른 반전을 만들지 못했고 가비지 타임을 허용하면서 주축 선수들이 모두 26분 미만의 출전 시간만 출전했던 패배의 내용.

    KGC인삼공사는 삼성의 백코트 전력을 압박할수 있는 수비력을 갖추고 있고 휴식기 이후 업그레이드 된 팀 밸런스를 보여주고 있다. KGC인삼공사 승리 가능성을 추천 한다.

    (핸디캡 & 언더오버)

    5차전 맞대결 에서는 KGC인삼공사가 (3/11) 원정에서 100-80 승리를 기록했다. 전반전(52-33) 강한 압박수비를 통해서 경기 분위기를 가져왔고 시종일관 상대를 압도한 경기. 반면, 서울 삼성은 김시래(17득점, 5어시스트)가 분전했지만 이원석이 오세근의 적수가 되지 못했고 수비가 무너진 경기. 새롭게 영입한 제키 카마이클이 수비에서 문제를 보였고 아이제아 힉스(20득점, 11리바운드)는 20분20초 출전 시간만 소화했던 상황. 또

    4차전 맞대결 에서는 KGC인삼공사가 (1/3) 원정에서 97-86 승리를 기록했다. 오마리 스펠맨(35득점, 9어시스트 15리바운드)이 트리플 더블급 활약을 펼쳤고 2쿼터(30-20)에 승기를 잡고 안정적으로 승리를 지켜낸 경기. 반면, 서울삼성은 토마스 로빈슨(23득점, 6어시스트 10리바운드)이 한국 와서 한 경기 중 공수에서 제일 적극적인 모습을 보였지만 김시래(16득점 6어시스트)와 2맨 게임에서 파생되는 찬스가 많지 않았던 탓에 다양한 공격 루트를 가져가지 못한 경기.

    3차전 맞대결 에서는 KGC인삼공사가 연속경기 일정이였고 (12/12) 홈에서 103-80 승리를 기록했다. 오마리 스펠맨(23득점, 9리바운드, 2스틸, 3블록슛)이 공격뿐 아니라 수비에서도 맹활약했고 17개 3점슛을 50%의 높은 적중률 속에 림에 꽂아 넣는 화력쇼를 선보인 경기. 반면, 서울삼성은 백투백 원정이였고 다니엘 오셰푸(14득점, 13리바운드)가 분전했지만 아이제아 힉스의 공백이 표시가 났고 나머지 선수들의 지원이 부족했던 경기.

    2차전 맞대결 에서는 KGC인삼공사가 (11/6) 홈에서 79-75 승리를 기록했다. 오마리 스펠맨(30득점, 18리바운드)이 폭발했고 전성현(20득점)이 국가대표 슈터의 위력을 선보인 경기. 오세근(14득점, 6리바운드)이 토종 빅맨 싸움에서 판정승을 기록하는 가운데 변준형(12득점, 7어시스트)의 다재다능한 능력도 나타난 상황. 반면, 서울삼성은 자유투(50%) 성공률이 떨어졌고임 동섭, 이동엽의 야투가 침묵한 경기. 아이제아 힉스의 파울 트러블이 문제가 되면서 삼성의 주공격 루트가 되는 김시래와 아이제아 힉스 선수의 2대2 플레이의 위력이 떨어졌던 상황.

    1차전 맞대결 에서는 서울삼성이 홈에서 78-67 승리를 기록했다. 아이제아 힉스(14득점 3리바운드)와 다니엘 오셰푸(10득점, 8리바운드)가 뛰어난 골밑 마무리로 포스트의 득점을 책임졌으며 배수용이 수비에서 오마리 스펠맨을 효과적으로 제어한 경기. 상대의 수비가 정돈 되기전 빠른 공격으로 점수 차이를 벌렸으며 이동엽(11득점)도 힘이 되어준 상황. 반면, KGC인삼공사는 오세근(16득점)이 분전했지만 오마리 스펠맨(4득점)이 상대 수비에 묶였고 2차례 덩크슛 실패가 추격의 분위기에 찬물을 끼얹었던 경기.

    KGC인삼공사 선수들이 삼성의 외국인 선수를 외곽으로 끌고 나온 이후 돌파 옵션을 통해서 많은 찬스를 만들어 낼것이다.

    핸디캡=>승

    언더&오버 =>오버

    서울SK는 직전경기(3/19) 홈에서 전주 KCC 상대로 87-66 승리를 기록했으며 이전경기(3/15) 홈에서 고양 오리온 상대로 63-71 패배를 기록했다. 최근 4경기 3승1패 흐름 속에 시즌 38승11패 성적. 전주 KCC 상대로는 김선형, 자밀 워니가 부상으로 결장했지만 허일영(25득점, 3점슛 6개)의 외곽포가 터졌고 전반전(39-26) 강한 압박 수비로 승리를 잡고 큰 위기 없이 승리를 추가한 경기. 13개 3점슛을 50%의 높은 적중률 속에 림에 꽂아 넣었으며 최준용(14득점, 7어시스트), 안영준(12득점)이 뛰어난 개인 기술을 바탕으로 다양한 방법으로 득점을 생산했던 상황. 또한, 리온 윌리엄스(13득점, 8리바운드, 6스틸)가 골밑에서 팀을 위한 궂은일을 해냈던 승리의 내용.

    수원KT는 직전경기(3/20) 홈에서 서울삼성 상대로 98-83 승리를 기록했으며 이전경기(3/18) 홈에서 울산 모비스 상대로 88-69 승리를 기록했다. 4연승 흐름 속에 시즌 32승15패 성적. 서울삼성 상대로는 최근 부진한 모습을 보아고 있던 양홍석(17득점, 3점슛 5개)의 부활이 나왔고 출전 선수 12명이 모두 득점을 기록한 경기. 캐디 라렌, 마이크 마이어스의 역할 분담이 좋았고 하윤기의 에너지도 넘쳤던 상황. 또한, 김동욱의 합류 효과도 느낄수 있었으며 1쿼터(25-17) 리드를 잡은 이후 시종일관 상대를 압도했던 승리의 내용.

    수원KT는 SK의 포워드 전력에 대적할수 있는 물량을 보유하고 있고 서울SK는 김선형, 자밀 워니가 없는 전력 이다. 수원KT 승리 가능성을 추천 한다.

    (핸디캡 & 언더오버)

    5차전 맞대결 에서는 서울SK가 (2/6) 홈에서 80-75 승리를 기록했다. 리바운드 싸움에서 +16개 마진을 기록하는 가운데 자밀 워니(27득점, 13리바운드)의 폭발이 나온 경기. 김선형(22득점), 최준용(16득점, 15리바운드), 안영준(11득점)이 모두 제 몫을 해냈으며 속공으로 손쉽게 득점을 생산했던 상황. 반면, 수원KT는 전반전(45-34) 까지는 좋은 분위기를 연출했지만 리바운드 싸움에서의 열세가 결국 문제가 되었던 경기. 무려 20개 공격 리바운드를 허용하며 세컨 실점을 빼앗기면서 분위기를 넘겨줬고 전반전에 허용하지 않았던 속공도 후반전에는 5개를 허용한 상황

    4차전 맞대결 에서는 서울SK가 (1/19) 원정에서 85-82 승리를 기록했다. 4쿼터(26-17) 3분여를 남기고 7점차 리드를 허용했지만 공격 리바운드와 수비 성공에 이은 속공으로 역전승을 기록한 경기. 김선형(16득점,7어시스트)이 게임 체인저가 되었고 자밀 워니(30득점, 13리바운드)가 골밑에서 맹활약 했던 상황. 반면, 수원KT는 캐디 라렌(31득점, 18리바운드)이 분전했지만 양홍석(10득점), 김동욱(무득점)의 야투 효율성이 떨어졌고 상대 보다 턴오버가 2배 이상(11-5) 많았던 경기.

    3차전 맞대결 에서는 수원KT가 (12/26) 홈에서 86-82 승리를 기록했다. 캐디 라렌(27득점, 17리바운드)이 골밑을 장악하는 가운데 전반전(47-34)에 승기를 잡았던 경기. 승부처에 양홍석(15득점)이 해결사로 나섰고 허훈(12득점), 김영환(10득점), 정성우(10득점)의 알토란 득점도 나왔던 상황. 반면, 서울SK는 백투백 원정이였고 자밀 워니(30득점, 16리바운드), 최준용(15득점), 안영준(21득점)이 분전했지만 나머지 선수들 중에서 두 자리수 득점이 나오지 않았고 전반전에 야투 효율성이 떨어진 것이 문제가 되었던 경기.

    Comments


    • 포인트순위
    • 회원랭킹
    7 강백호 117,900 P
    7 농신야왕 116,405 P
    7 방배동홈런왕 109,700 P
    6 이도류 98,300 P
    5 METEOR 70,900 P
    4 재드래곤 49,900 P
    4 비트코인 49,000 P
    3 압구정코쟁이 46,900 P
    3 토사장헌터 44,900 P
    3 이장군 36,800 P